메뉴 닫기

<남산의 부장들> 2020년 1월 개봉 봅시다

우 이민호 감독, 이병헌 주연의<남산의 부장들>이 내년 1월 개봉을 확정했다.​<마약 왕>이후 2년 만에 돌아온 우밍호 감독의<남산의 부장들>은 1979년 제2의 권력자로 불리던 중앙 정보 부장 킴규표은이 대한민국의 절대 권력자 박 대통령을 암살하기 전 40일 간의 이야기를 그린다.이병헌이 박통을 암살하려는 김규평, 이성민이 절대권력자인 박통, 곽도원은 중앙정보부장 출신의 박영각, 이희준은 박통의 촉망을 받는 경호실장 곽상천, 김서진은 한국과 미국을 오가는 로비스트 데보라심 역을 맡았다.이하 공개된 스틸컷

>

>

>

>

>

>

>

>

>

>

>

임상수 감독의 <그 때의 그 사람들>과 비슷하면서도 다른 느낌이다. 오히려 차가운 분위기를 풍기는 것 같다.당초 <남산의 부장들>은 올해 하반기 개봉을 목표로 했으나 또 다른 이병헌의 주연작 백백두산이이 연말 개봉이 확정되어 어쩔 수 없이 내년으로 미뤄졌다. 아마도 설 연휴를 목표로 개봉을 준비하고 있는 것 같다. 또 한가지 흥미로운 사실은 이 영화의 제작 보고회가 12월 12일이라는 점이다. 한국 근현대사를 조금이라도 아는 분은 ’12월 12일’로 한 제작 보고회가 꽤 재치 있는 의미심장함을 눈치 챌 것이다.마지막으로 <남산의 부장들>은 이번 주 첫 예고편이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

>

<남산의 부장들>2020년 1월에 개봉 예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