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여름아 부탁해! 이 드라마는 이야…

>

드라마 <여름아 부탁해>는 불륜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취향저격으로 보입니다. 드라마 시청률을 보니 역시 불륜을 사랑하는 사람이 많은 것 같군요. 방송 시청률 면에서는 종편에 밀렸던 지상파가 시청자를 달래기 위한 수단으로 막장 드라마를 쓰고 있을지 모르지만 불륜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많은 관계로 시청률이 오르지 않을까 싶습니다. ​​​​​

>

이 드라마를 보게 된 계기는 지인의 집에 찾아가 우연히 보게 되었는데 드라마를 보면서 자연스럽게 욕을 하는 것을 보고 굉장히 욕설이 나올 정도로 막장 드라마인 줄 알고 관심을 가진 후부터 보게 되었다. ​​​​​

>

이혼원장의 딸은 한 가정의 유부남을 유혹하고 불륜을 저지르며 임신을 하게 됩니다. ​​​​​

>

불륜녀인 상미가 임신을 한 뒤 모녀뿐 아니라 아버지 원장까지 태도가 급변해 안하무인격으로 변했고 금희 남편 준호가 이혼해 와 사위가 되기를 바라지만 성형외과 원장이라는 가문은 아들 주상원을 제외하고는 변변한 사람이 없어요. ​​​​​

>

드라마를 시작할 때 소개되는 홍보영상을 보면, 왕금희(이영은)의 남편인 한준호(김사권)는 원장의 딸 주상미(이채영)에게 가고, 성형외과 원장 주연진(강석우)의 아들인 주상원(윤성우)은 준호의 아내인 금희에게 간다는 영상으로, 이 그림대로라면 원장의 딸이자 불륜녀인 상미는 준호와 커플이 되며, 원장의 아들인 상원은 불륜남 금희와 커플이 된다는 뜻이라고 한다. 그렇지 않기를 바라지만 만약 드라마가 그림처럼 된다면 정말 드라마치고는 최고의 막내이고 싶단다. ​​​​​

>

앞으로 이 드라마가 어떤 흐름으로 전개되든 유부남과 이혼녀의 불륜으로 인해 돌아갈 수 없는 강을 이미 건渡다는 게 문제다. 이 불륜으로 인해 애정 어린 항아리는 깨지고 사랑의 물은 쏟아졌지만 깨진 항아리에 사랑의 물을 다시 쓸어 담더라도 원점으로 되돌릴 수 있을까…!? 절대로 원점으로 되돌릴 수 없으니 억지라고 보는 것이다. ​​​​​

>

가족이 모이는 새벽 늦게 시간대에 보는 드라마에서 금품이 많아 집안이 좋으면 뭘 해도 도덕적으로 아무 문제가 없다는 뜻의 이 드라마를 보고 유테렌트인지, 시청률만 높이기 위한 억지인지.시청률은 너무 높으니 아이러니다. ​​​​

불편하면 안 보면 된다…라고 말하는 사람도 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공영방송에서 불륜과 욕을 조장하는 드라마라니. 일본드라마라서 그냥 재미있어서 보내지만, 욕이 나올 정도로 조금 불편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