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아이돌 연애에 팬들이 느끼는 심정 봐봐요

현아가 터져서 펜타곤 팬이 쓴 글

>

팬들이 아이돌을 생각하는 마음은 매우 복잡하다.연애감정 조금, 동료의식 조금, 한없이 돌봐주고 싶은 감정(통용되는 의미로서의 모성애와 비슷함) 조금, 동경 조금, 자신이 이루지 못한 주목받고 화려한 삶에 대한 자아탁도 조금 들었고, 아무런 대가 없이 주더라도 품어 안는 자신에 대한 고양감도 조금 있을 수 있다.확실한건 아이돌에 대한 팬들의 마음은 ‘유사연애’ 육아’나 ‘이런 쉬운 단어로 끝나버릴 것이다. 그래서 덕을 해보았다, 그 감정이 마음에 뿌리내린 사람은 계속 덕을 부릴 수 있지만 그러지 못하는 사람은 절대 이해할 수 없곤 한다.대체 왜 좋다는 거야? 이성적으로? 아니면 그냥 순수한 응원? 덕심은 순수하지만 욕망이 결부되어 있다. 성적 욕망이 아니라 자신의 아이돌이 ‘더 잘되는 것’에 대한 욕망… 내가 이 아이를 시간과 돈 날리고 좋아하는 것이 실력이든, 작품성이며, 대중성도 갖추어 남의 입에 오르고 좋은 평가를 받고 한 단계 한 단계 상승할 때의 그 기뻐하는 내가 틀리지 않다는 확신, 그것을 꼭 아이들도 원하며, 같은 목표에 가고 있다는 동질감 앞에서 동료 의식과 표현한 그 감정 때문에 철야로 수민이 하고 공방에 가서 추위에 떨며 더위에 힘들고 콘서트 매진시키고 앨범 이백장 사는 것임.그래서 팬들이 아이돌에게 고함치는 순간은, 그 동료의식, 동질감을 “나의 아이돌이 손가락으로 물어 뜯었을 때”이다.”지금의 나”를 비롯토유니들이 가하 딱 친정은 아이돌의 연애 하지만, 그것이 단순히 연애라고 하는 표상으로 나타났을 뿐 본질은 우리가 형성된(라고 생각한)등 라포 그러나 찢어진 때문이다. 죠은나리의 창녀는 왜 개들 고생을 했는지. 걔랑 나는 같은 팀이었거든 내가 왜 쌩얼을 존나 썼을까? 걔가 잘되는게 내가 잘되는 일이야 그런데 갑자기 내 멱살을 잡고 내 얼굴을 마주보고 “우리 같은 팀이 아니야” 눈을 부릅뜨고 말해버린 상황이잖아.팬들에게는 미안하지만 솔직하고 싶었어요.기억은 나지 않지만 아마 그 댓글을 단 분은 누군가의 덕후였던 적은 단 한번도 없었을 것이다. 덕후의 마음이 그렇게 다채롭고 복잡한지 몰랐구나. 나랑 사귀자면 싫지만(나 같은 사람과 어떻게) 연애감정이 아니라, 끝까지 사랑한다고 말했지만 조건도 있다고 영원히 좋아한다고 한건 우리가 같은 팀일 때를 전제로 하는거야. 하긴 유사연애감정 때문에 상처받은 사람도 있을 수 있다. 그래서 어떻게 할건데 그러면 안되니? 내가 아닌 다른 여자를 만나다니 질투(쉿) 이 정도면 눈 뜨기 시발 너, 내꺼냐… 이런 유치한 독점욕은 아니다. 내 아이돌이 내 뺨을 때리고 “너와 나는 한 번도 같은 적이 없었어” 하는 모습이다. 지금 이 순간만 다른 것도 아니고. 잠깐 일주일 정도 변한 것도 아니고. 우리가 만난 이후로 매일 너는 너대로 나는 너대로 다른 생각을 하고 있었는데 같은 생각을 하고 있었다고 착각한 것을 알았을 때의 허무함 저것은 몇백년이 지나도 보상이 되지 않는다. 연애를 왜 못할수도 있어 다만, 그것이 나와 내 아이돌의 목적 추구에 똥물을 끼얹는 일이 되어서는 안된다. 어 왜 이렇게 똥을 바르는 거야? 실수잖아 근데 왜 이런 실수를 하지? 그럼 얘의 목표는 이게 아니었을까? 그럼 나는 뭐야? 왜 달렸어 이런 회한 같은 거 시발은 그게 얼마나 사람 짜릿한지 알아요? 어? 하나도 빠짐없이 그런 것 같았다. 밝혀진 방식, 사귄 기간, 후속 대처, 일어난 후의 무대에서의 태도, 그 후에 일어난 딱한 사고들 모두가 소리를 지르는 것과 같다.너와 나는 생각이 달라!!! 나는 너와 한번도 같은 편인 적이 없었어!! 본인이 아이돌이 어떤 역사적인 사명(w)을 한 직업인지 모르든, 솔직히 자기가 알 바 아닌데, 다른 하려는 멤버에게 이런 식으로 똥을 싸는 것은 잘못이 있고, 세상의 정의는 과연 존재하는지, 철학적 의문을 던진다.”솔직히 하는 게 좋지, 미안하다고 사과하면 되지, 단순하게 생각했겠지만, 그의 행동은 돌이킬 수 없는 범주였고, 당일 그녀의 어깨에 손을 얹으면서 팬들의 행복회에 돌릴 기회조차 차단하고 원자폭탄을 터뜨리게끔 초토화시켜 버렸다, 뭐 그걸 좋은 무대로 돌려줄래? 저 무대 봐주는 사람 전부 놓쳤어.덕심이란 존낙 딜리케이트해서 a넣는다고 b 안나오는건데 아 사랑한다고 여기까지? 많이 좋아하면 내가 진심으로 하는 사랑을 응원해줘야하지 않겠니? 캘리포니아주 오산이다이것입니다 소재가 연애라서 그런 것인데 그가 한 행동의 주제는 “동질감”을 구할 여지조차 차단하는 이질성 전시였다. 당신을 닮은 사람과 행복하게 살고, 앞으로 우리가 우리 팀을 만들 수 있도록 이쯤에서 빠져 주세요.